환송과 격려

페이지 정보

첨부파일

본문

이종열. 송민경 집사님. 남기은 집사님의 환송과 격려가 있었습니다.
어느곳에 거하시든지 주님의 은총이 가득하시길 바랍니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월간베스트